외계인·UFO

“화성서 사람 손가락 화석 발견” 주장나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큐리오시티서 사람 손가락 화석 발견?

미국항공우주국(이하 NASA)의 화성탐사선 큐리오시티가 전송한 화성의 영상에서 외계생명체와 고대 인류의 흔적이 있다는 주장이 나와 눈길을 모으고 있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의 26일자 보도에 따르면 영국 외계생명체 폭로단체(alien disclosure UK)의 관계자인 스티븐 하나드는 지난 18일 공개된 영상에서 사람의 손가락 화석과 화성에 사는 동물 등의 흔적을 발견했다고 주장했다.

뿐만 아니라 둥근 지붕모양의 유적지와 외계인 두개골 흔적도 모두 찾아냈으며, 이는 화성에 외계 생명체와 고대 인류가 남긴 흔적이 분명하다고 덧붙였다.



하나드가 제시한 증거자료 중에는 미확인비행물체(UFO)로 추정되는 이미지도 있다. 그가 공개한 자료는 총 4개의 비교적 선명한 비행접시 형태의 물체를 담고 있다.

그는 지난 22일에도 큐리오시티의 동영상에서 UFO를 발견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전문가들은 이 같은 이미지에 대해 “큐리오시티에 장착된 카메라의 데드픽셀(Dead Pixel·죽은 화소) 영향으로 예상 밖의 물체가 포착됐을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NASA측은 아직 별다른 설명을 내놓지 않고 있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