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일하는 엄마가 혼자 쉬는 시간은 하루 17분” <英 조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자기 일은 물론 육아와 가사까지 거의 전담하는 ‘슈퍼 워킹맘’인 여성들이 혼자만의 자유시간은 하루에 고작 17분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는 영국의 가전제품업체 티브이베드닷컴(TVBed.com)이 자녀를 둔 여성 2000명을 대상으로 ‘자기만의 시간을 얼마나 갖는지’에 관한 설문 조사를 시행한 결과라고 한다.



응답자 중 절반에 달하는 여성은 자신만의 시간과 취미에 소요되는 시간이 전혀 없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여성들이 매일 바빠서 야단법석을 떠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인 듯하다.

또 여전히 가사의 78%는 여성이 담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여성 3분의 2는 남편과의 가사 분담에 대해 “불공평하다”고 답했다.

자신만의 시간을 만든다더라도 아직 해야 할 가사가 남아있는 경우에 대해서는 여성 4분의 3이 “심적으로 매우 불편함을 느끼게 된다”고 답했다.

이에 대해 설문을 시행한 업체 담당자는 “이번 결과는 엄마에게 전적으로 의지하는 가족의 현실을 보여준다. 여성이 자신만의 시간을 더 늘릴 수 있도록 가족이 노력해야 할 것 “이라고 지적했다.

어머니들이 자신만의 시간에 하는 베스트 20은 다음과 같다.

1. 독서, 2. 차 마시기, 3. 드라마 시청, 4. 낮잠, 5. SNS 하기, 6. 인터넷쇼핑, 7. 양초 켜고 목욕, 8. 침대에서 뒹굴며 TV 시청, 9. 영화 보기, 10. 청소·정리·재배치, 11. 와인 마시기, 12. 초콜릿 먹기, 13. 산책 및 달리기, 14. 쇼핑하기, 15. 할 일 목록 만들,기 16. 한가로이 음악이나 라디오 감상, 17. 친구들과 외출, 18. 신문이나 잡지 읽기, 19. PC나 스마트폰 게임하기, 20. 손발톱 손질하기

사진=자료사진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