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과학자가 설명하는 ‘셀카 잘 찍는 방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셀카 잘 찍는 방법

그야말로 ‘셀카 전성시대’라 부를 만큼 보편적인 ‘놀이’가 된 셀프 카메라 찍기는 일반인 뿐 아니라 할리우드의 유명 연예인 사이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더 예쁘고 멋진 셀카 사진을 위해 다양한 팁이 등장하는 가운데, 최근 과학자들까지 나서서 ‘과학적으로 셀카 잘 찍는 방법’을 설명해 화제를 모았다.

최근 영국에서 열린 영국과학페스티벌에서 소개된 이 방법은 사진 전문가인 영국 서리대학교의 앤드류 파이 박사와 라두 스토레아 박사가 수많은 셀카 사진을 분석한 결실이다.

연구팀은 “셀카사진 중 3분의 1 정도는 포토샵 등의 프로그램을 이용해 후보정 한 것이지만, ‘다음의 방법’을 이용하면 보정 없이도 간단하게 완벽한 셀카 사진을 찍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우선 디지털 카메라로 셀카 사진을 찍을 경우, 카메라와 가능한 멀리 떨어져야 한다. 그래야 원금감이 살아나기 때문. 만약 렌즈와 피사체가 지나치게 가까울 경우, 피사체의 얼굴이 왜곡될 수 있다. 이때에는 일명 ‘셀카봉’이라 부르는 도구를 이용하거나 인위적으로 거리를 확보할 필요가 있다.

다만 위의 경우는 디지털 카메라가 와이드 앵글 렌즈(광각렌즈)일 경우이며, 만약 스마트폰 카메라를 이용한다면 가능한 스마트폰 렌즈 가까이에서 찍는 것이 좋다. 스마트폰 렌즈와 센서는 매우 작아서 카메라 랜즈와 가까이 있을 경우 올바른 인식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스마트폰 또는 디지털 카메라를 불문하고, 지나치게 적은 빛 또는 많은 빛은 사진을 망칠 수 있다. 예컨대 셀카를 찍을 때 배경은 어두운 상태에서 얼굴에만 빛을 강하게 비추어 배경과 피사체의 빛 밝기 차이를 심하게 두는 것 보다는 최대한 배경과 피사체의 빛 밝기 차이를 줄이는 것이 훨씬 보기 좋은 셀카 사진을 만든다는 것.



때문에 멋진 사진을 원한다면 태양빛이 강하게 내리쬐는 한낮은 피하는 것이 좋으며, 우산 등을 활용하면 빛이 넓게 퍼져 더 자연스러운 사진을 완성할 수 있다.

파이 박사와 스토레아 박사는 “비싼 카메라나 스마트폰을 살 필요 없이 약간의 수동 세팅 방법 및 팁을 알고 있다면 멋진 사진을 찍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