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아이폰6’ 가슴에 끼우고…中 치어리더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아이폰6, 가슴으로 응원하는 치어리더

▲ 아이폰6, 가슴으로 응원하는 치어리더



최근 중국에서 열린 한 프로 농구리그전에서 한 치어리더가 가슴에 최신 아이폰6를 ‘끼운 채’ 응원하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가 되고 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달 30일 중국 쓰촨성 청두시에서 열린 CBA(중국 남자 농구 A급 리그전)에는 몸매가 드러나는 탱크톱 의상을 입은 치어리더가 등장해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

이중 한 치어리더는 가슴 사이에 최신 스마트폰인 아이폰6를 끼운 채 농구 코트에 등장해 관중뿐만 아니라 선수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 치어리더는 홈팀인 쓰촨 ‘예마자동차’ 팀 소속 치어리더로 알려졌으며, 격정적인 안무와 ‘가슴 아이폰6’로 큰 환호를 받았다.

이에 반해 일부 네티즌들은 “지나치게 자극적인 옷차림과 응원을 하는 치어리더들은 퇴출되어야 한다”며 비난을 쏟아냈으며, 2000여 명이 해당 사진에 댓글을 다는 등 관심을 보였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