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주인에게 칭찬받은 개, 문제 해결 능력 향상” (연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주인에게 칭찬받은 개, 문제 해결 능력 향상”



주인에게 칭찬을 받은 개는 어려움을 극복하는 능력이 향상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오리건주립대 연구진은 애완견 31마리와 수색구조견 28마리를 대상으로 한 실험연구를 통해 인간의 격려가 개의 문제 해결 능력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애완견과 사역견, 이번 연구에서는 수색구조견의 문제 해결 능력과 지속성을 비교하기 위해 실험을 진행했다.

실험은 제한 시간 2분 동안 소시지 1개가 들어있는 플라스틱 용기를 스스로 열 수 있는지를 보는 것이었다. 용기는 일반적인 반찬통으로 끈을 달아 놔 끈을 잡아당기면 좀 더 쉽게 열 수 있는 구조다.

이 실험은 세 가지 조건으로 진행됐다. 조건은 방 안에 있는 피실험개가 혼자 있을 때와 그 곁에 주인이 가만히 서 있을 때, 그리고 주인이 격려를 보낼 때였다.

가만히 서 있는 조건에서 주인은 양팔을 각각 양 옆구리에 붙인 채 개와 소통하지 말아야 한다는 지시를 받았다. 격려 조건에서는 개나 플라스틱 용기에 손을 대지 말고 말로 칭찬하거나 제스처를 써 일반적으로 격려하도록 했다.

분석 결과, 개들이 플라스틱 용기를 열기 위해 집중하는 시간 즉 지속성은 애완견이나 수색구조견에서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제 해결 능력에서는 주인의 격려가 있을 때 수색구조견이 애완견보다 더 잘 수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애완견 역시 주인의 조건에 따라 행동에 변화가 있었다. 애완견은 주인이 가만히 서있는 상태를 유지할 때 혼자 있을 때보다 플라스틱 용기를 더 많이 건드렸다. 게다가 애완견들은 주인에게 격려를 받으면 주인을 더 많이 응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수색구조견들은 이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이에 대해 이번 연구를 이끈 로런 브루베이커 연구원은 “수색구조견들은 독립적으로 임무를 수행하도록 훈련돼 있어 이런 과제를 수행할 때 애완견을 능가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그렇지 못했다”면서 “이는 주인의 행동이 개의 문제 해결 능력에 영향을 준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연구에 참여한 모니크 어델 박사는 “수색구조견은 주인에게 격려를 받으면 상자를 여는 것을 임무로 볼 가능성이 있다. 개에게 주인의 소통은 지금 하는 일을 더욱 효과적으로 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면서 “아니면 수색구조견에게는 근본적으로 다른 무언가가 있을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이어 “확실한 결과를 얻으려면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자세한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응용동물행동과학 저널’(journal Applied Animal Behaviour Science) 최신호에 실렸다.



사진=soloway / 123RF 스톡 콘텐츠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