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코에 뱀장어 낀 바다표범…美연구팀 “최근 자주 발견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코에 뱀장어 낀 바다표범…美연구팀 “최근 자주 발견돼”

미국 하와이 북서쪽 제도에는 멸종위기종으로 지정된 몽크바다표범들이 서식한다. 그런데 최근 한 젊은 바다표범의 콧구멍에 뱀장어가 끼는 사고를 당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하와이 몽크바다표범 연구프로그램 연구팀은 3일 공식 페이스북에 이날 낮에 이 같은 기이한 사고를 당한 바다표범을 발견해 구조했다고 밝히면서 관련 사진 한 장을 공유했고 게시물은 금세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를 일으켰다.

사진 속 바다표범의 표정이 뱀장어는 전혀 신경 쓰이지 않고 졸리고 나른해 보이기만 할 뿐이다.

▲ 연구팀은 그물을 사용해 위기에 처한 바다표범을 구한다. 사진 속 바다표범은 다른 개체로 입에 낚시바늘이 걸려 있었다.

연구팀은 바다표범을 포획해 콧구멍에서 뱀장어를 꺼내는 데 성공했지만, 콧구멍에서 빠져나온 뱀장어는 안타깝게도 이미 유명을 달리했다고 밝혔다.

그런데 놀라운 점은 이처럼 바다표범의 콧구멍에 뱀장어가 끼는 사고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는 것이다.

40년 역사를 자랑하는 이 기관의 연구팀은 최근 몇 년 동안 이런 기이한 사고를 4차례나 관측했다.

과거에도 있었지만 우연히 발견되지 않은 것인지 아니면 최근 들어 사고가 늘어난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사고 원인은 이들 바다표범의 사냥 방식에 있을 수도 있다는 것이 연구팀의 설명이다. 이들 바다표범은 산호초나 바위, 또는 모래 속에 주둥이를 밀어 넣어 뱀장어처럼 숨기 좋아하는 먹이를 찾기 때문이다.



이때 당황한 뱀장어가 바다표범의 콧구멍으로 들어갔는지 아니면 바다표범이 한 번 삼켰던 뱀장어가 콧구멍으로 나온 것인지는 아직 알 수 없다고 연구팀은 말했다.

사진=하와이 몽크바다표범 연구프로그램/페이스북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