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아스피린, 여성보다 남성에게 효과 좋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스피린(aspirin)은 여성보다 남성에게 더 효과적이며, 복용 시 여성이 남성보다 더 많은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캐나다의 브리티시 콜럼비아 대학(University of British Columbia)의 돈 신(Don Sin)박사는 최근 “아스피린이 심장발작과 같은 질환을 가진 여성들보다 남성들에게 더 많은 효능을 나타내는 것으로 확인됐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연구팀은 그동안 11만 3천명 이상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성(性)별에 따른 아스피린 효과를 분석해왔다.

그 결과 아스피린이 남성에게 더 효과적이고 긍정적인 효능을 나타냈으며 이는 남성과 여성의 심장혈관 구조와 생리적인 기능에 주요한 차이가 있기 때문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돈 신 박사는 “아스피린은 심장발작과 같은 질환을 예방하는 표준적인 방법이 되어왔다.”며 “그러나 과학자들 사이에서도 아스피린의 효능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어 연구를 시작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 연구에서는 성과 아스피린 효과 사이의 상관성에 초점을 맞춰 심장질환에서만큼은 아스피린 효능이 여성들보다 남성들에게 두드러졌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여성들에게 아스피린을 처방할 때 더 많이 주의해야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성과 약학의 관련성을 더 연구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영국 메트로 인터넷판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