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할리우드에서 가장 똑똑한 50인은 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연예전문지 ‘엔터테인먼트 위클리’는 지난주 ‘할리우드에서 가장 똑똑한 50인’(The 50 Smartest People in Hollywood)을 선정 발표했다.

이번에 선정된 목록에는 배우 뿐 아니라 영화사 임원들과 감독, 작가 등 다양한 영화계 인사들이 포함됐다.

이번 선정에서 ‘흥행 보증수표’ 윌 스미스가 5위를 차지하며 배우 중 가장 높은 순위에 이름을 올렸고 지적인 배우로 유명한 메릴 스트립이 6위로 그 뒤를 이었다.

그러나 현지 영화팬들이 가장 관심을 보인 사람은 33위에 오른 안젤리나 졸리. 이제껏 많은 영화에서 섹시하고 강한 이미지만을 보여주었던 것과는 다른 결과 때문이다.

또 여러 부문에서 남편 브래드 피트보다 낮은 순위에 선정되어 오다가 처음으로 더 높은 순위를 차지한 것도 눈길을 끈다. 브래드 피트는 이번 ‘똑똑한 50인’에는 선정되지 않았다.

이외에도 조지 클루니(13위), 윌 페렐(17위), 벤 스틸러(20위), 조니 뎁(21위), 조디 포스터(30위), 사챠 바론 코헨(34위), 케이트 블란쳇(45위), 벤 에플렉(50위) 등이 ‘똑똑한 배우’들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에서 영예의 1위는 주드 아페토우 감독이 차지했으며 할리우드의 ‘파워감독’ 스티븐 스필버그와 제임스 카메론이 각각 2위와 3위로 뒤를 이었다.



엔터테인먼트 위클리는 “이번 선정은 IQ와는 무관하다.” 면서 “영화 분야에서 앞서 나가고 있는 사람들을 선정한 것이며 세부 항목은 매우 다양하다.”고 선정 기준을 밝혔다.

사진=엔터테인먼트 위클리(www.ew.com) 캡처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