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질랜드 통신]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행사 풍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민 대부분이 기독교도인 뉴질랜드에서는 크리스마스가 연중 가장 큰 행사 중 하나이다. 이 시기가 되면 뉴질랜드에서는 가장 번화한 거리인 오클랜드의 퀸 스트리트를 통째로 사용해서 산타 퍼레이드를 연다.

남반구에 위치하고 있는 뉴질랜드는 한국과는 다르게 12월 크리스마스가 한여름이다. 다른나라들처럼 털옷을 입은 산타는 없지만 반팔을 입고 그 나름의 크리스마스를 즐긴다.



73년의 역사를 지닌 크리스마스 산타 퍼레이드에는 여러 학교에서 행사를 준비해 선보인다. 또 한국, 중국, 일본등에서 온 이민자들도 이 퍼레이드에 참여한다. 올해도 한국 이민자들이 부채춤, 태권도 등의 시범을 보여 현지인들의 열띤 환호를 받았다.



올해 산타 퍼레이드에는 총 4천여명이 참가했고 총 2.2km에 달하는 이 퍼레이드를 보기 위해 25만여명의 관광객들이 행사장을 찾았다.

사진=www.pbase.com

서울신문 나우뉴스 전민경 뉴질랜드 통신원 pocary0724@hotmail.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