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브리트니 스피어스, 모금방송 보고 ‘거액 기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쉴새 없이 가십거리만을 만들어 오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모처럼 좋은 일을 해 화제가 되고 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지난 9일 ‘아메리칸 아이돌’과 ‘아이돌 기브스 백 파운데이션’(Idol Gives Back Foundation) 이 함께 한 특집 모금 프로그램을 보고 큰 감명을 받아 자발적으로 25,000달러(한화 약 2450만원)를 기부했다.

미국 연예주간지 ‘라이프 & 스타일’은 “2시간여 진행된 이 프로그램에서 브리트니는 말라리아에 시달리는 아프리카 어린이를 보고 매우 가슴 아파했다.”고 전했다.

브리트니의 측근은 “그녀는 그 병에 대해서 잘 몰랐지만 구글 검색을 해보고는 모기에 물려 아이들이 결국 사망에 이른다는 사실을 알고 매우 두려워했다.”고 말했다.



브리트니의 대변인은 “브리트니는 아버지 제이미의 허락을 받은 후 온라인을 통해 신용 카드로 25,000달러를 기부하고 매우 기뻐했다.”고 밝혔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명 리 미주 통신원 starlee07@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