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유아인 ‘최강칠우’서 에릭에 칼 겨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반올림’의 스타 유아인이 성인연기자 신고식을 치른다.

유아인은 KBS 2TV 풍속무협사극 ‘최강칠우’(극본 백운철, 연출 박만영)에서 주인공 칠우(문정혁 분)와 대결구도를 이루는 자객 흑산 역에 캐스팅 됐다.

KBS 2TV ‘반올림’으로 이름을 알린 유아인은 영화 ‘좋지 아니한가’,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등에 출연하며 영화배우로도 입지를 굳혀왔다.

주지훈, 김재욱과 함께 출연한 영화 ‘서양골동과자점 앤티크’가 현재 개봉을 준비중인 상태에서 오랜만에 브라운관으로 돌아온 유아인은 ‘최강칠우’에서 전작들에서 선보인 섬세한 소년 이미지를 탈피한 과감한 연기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기묘한 운명의 굴레에 놓여 칠우에게 칼을 겨누는 유아인의 연기변신은 오는 6월초 KBS 2TV에서 방영될 풍속무협사극 ‘최강칠우’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올리브 나인

서울신문NTN 서미연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