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원더걸스 ‘텔미’와 ‘소핫’의 공통점과 차이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성 5인조 그룹 원더걸스(선예, 예은, 유빈, 선미, 소희)가 제2의 ‘텔미 대박’을 이어나갈 후속곡을 공개했다.

원더걸스는 22일 각종 음원 사이트에 후속곡 ‘So Hot’(소핫)을 공개했다.

데뷔곡 ‘Irony’(아이러니)이후 2007년 하반기 정규 1집 앨범 타이틀로 공개된 ‘Tell Me’(텔미)는 사회적인 신드롬을 불러일으킬 만큼 연령과 성별을 뛰어넘는 인기를 얻으며 원더걸스를 일약 톱스타의 자리에 올려놨다.

후속곡 ‘이바보’를 내놓긴 했지만 활동 기간이나 대중들의 호응 면에서 ‘텔미’와 비교하기엔 너무나 미약했다.

전작 ‘텔미’와 신작 ‘소핫’의 공통점은 단순함과 반복성이다. 단순한 비트와 함께 ‘난 너무 예뻐요, 난 너무 매력 있어’로 대표되는 ‘소핫’의 후렴은 ‘텔미 텔미 테테테테 텔미’ 처럼 반복되는 경향이 강하다.

하지만 ‘텔미’가 한 소녀의 기쁨을 담았다면 ‘소핫’은 좀더 성숙한 여인의 향기를 풍긴다. 가사 전반에 자신을 바라보는 남성들의 주목과 시선에 대한 ‘공주병’ 같은 감정을 담고 있다.

‘소핫’에 대한 음악팬들의 의견은 양분되고 있다. “ ‘텔미’처럼 중독성이 강하다. 그 이상의 인기를 얻을 것 같다.”는 낙관적인 의견과 “‘텔미’풍의 음악이라 식상하다.”는 비판적인 평이 엇갈린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원더걸스 멤버들이 ‘텔미’ 당시 보다 한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 중이다. 달라진 원더걸스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원더걸스가 야심차게 준비한 ‘소핫’이 ‘텔미’를 뛰어넘을 수 있을지 기대해 보자.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