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가요계 전설’ 서태지 8.15 컴백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요계의 살아있는 전설 서태지가 4년 만에 컴백한다.

서태지는 오는 8월 15일 광복절 잠실야구장에서 개최되는 록 페스티벌인 ETPFEST(Eerie Taiji People Festival)의 무대에 올라 오랜 만에 팬들과 만난다.

지난 2004년 8월 10일 제3회 ETPFEST의 무대를 끝으로 공식 활동을 마감했던 서태지를 오랫동안 기다렸던 팬들에게는 이번 공연이 더욱 특별할 것으로 보인다.

예당 엔터테인먼트와 서태지컴퍼니와 함께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 외 유명 록 밴드들이 출연하는 글로벌 록 페스티벌로 기존의 ETPFEST와는 달리 도심형 대형록 페스티벌 형식으로 진행 된다.

예당 측은 “잠실야구장은 국내 최초로 대형 록 페스티벌이 개최되는 곳이자 입지적인 조건과 사운드구조, 관객 규모 등에서 최적의 조건을 자랑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공연은 서태지 외에도 굴지의 해외 팀들과 국내의 실력 있는 팀들을 대거 초청할 계획이어서 공연의 주최측은 40억 이상의 매출을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예당 엔터테인먼트는 서태지 전국투어와 월드투어를 계획하고 있다.

사진 = 서태지 공식 홈페이지

서울신문 NTN 서미연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