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3년만의 복귀 연정훈, ‘에덴의 동쪽’ 출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탤런트 연정훈이 MBC 드라마 ‘에덴의 동쪽’을 통해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지난해 11월 제대한 연정훈의 드라마 출연은 지난 2005년 MBC ‘슬픈 연가’ 이후 3년 만이다.

연정훈 소속사 제이튠엔터테인먼트는 4일 “ MBC 드라마 ‘에덴의 동쪽’ 출연 계약서 서명을 마치고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어 “‘에덴의 동쪽’을 통해 한류스타의 입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MBC 창사기획드라마 ‘에덴의 동쪽’은 250억 원의 제작비가 투입되는 대작으로 주인공 ‘동철’ 역에 송승헌이, 여 주인공 ‘혜린’ 역에 이다해가 출연을 확정지었다.



연정훈은 운명이 뒤바뀐 채 살아야만 했던 검사 ‘동욱’ 역으로 출연을 확정하면서 조만간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편 ‘에덴의 동쪽’은 1960년대 탄광촌을 배경으로 두 남자의 엇갈린 운명과 복수에 관한 이야기로 오는 8월 방영 예정이다.

사진 = 제이툰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 NTN 정유진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