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샤이니, 쇼트트랙춤ㆍ퐁당춤으로 시선 집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누난 너무 예뻐’로 가요계에 누나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신인 밴드 샤이니(SHINee)가 특별한 안무로도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샤이니가 선보이고 있는 안무는 일명 ‘쇼트트랙 춤’으로 스케이트를 타듯 부드럽게 연결되는 발 동작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인기몰이 중이다.

곡 후반부에 멤버 태민이 선보이는 독무 역시 ‘누난 너무 예뻐’의 가사 내용처럼 누나들의 마음에 뛰어드는 모습을 떠올리게 한다는 의미에서 ‘퐁당 춤’으로 불리고 있다.

이번 안무는 미국의 유명 안무가 리노 나카소네(Rino Nakasone)의 작품으로 노래에 버금가는 인기를 얻고 있다.



샤이니는 “쇼트트랙 춤, 퐁당 춤 모두 이름도 재미있고 춤 동작과도 잘 어울리는 것 같다. 노래뿐만 아니라 춤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주셔서 기쁘다.”고 밝혔다.

한편 샤이니는 ‘M.net 엠카운트 다운’, ‘마담b의 살롱’ 등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 ‘누난 너무 예뻐’의 열정적인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