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박민지와 열애 진원 “먼저 프로포즈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탤런트 진원이 박민지와 연인 사이임을 공개하면서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진원이 열애 스토리를 전격 공개했다.

최근 서울신문NTN과 가진 인터뷰에서 진원은 “영화 ‘제니주노’때부터 (박)민지를 좋아했다.”며 “민지의 동그랗고 예쁜 두 눈에 끌렸다.”며 애정을 과시했다.

진원ㆍ박민지 커플은 KBS 2TV ‘최강울엄마’에 출연하면서 인연을 이어오다 1년 3개월 전인 작년 3월부터 정식적인 만남을 가졌다.

이에 대해 진원은 “‘최강울엄마’를 촬영하면서 서로 가까운 곳에 살고 있다는 걸 알게 됐고 자주 만나게 됐다.”며 “그러던 중 내가 프로포즈 먼저 했다.”고 밝혔다.



이어 “민지가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생각이 깊다.”며 “아직 우리 둘 다 나이가 어린 만큼 순수하게 만날 수 있도록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진원은 KBS 2TV ‘사이다-그 남자 그 여자’에 고정 출연 중이며, 오는 9월 가수데뷔를 앞두고 연습에 한창이다.

서울신문 NTN 서미연 기자 / 사진 = 한윤종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