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프리스톤테일2’ 게임 속 전투 강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온라인게임 ‘프리스톤테일2’가 게임 속 전투 요소를 강화한다.

이번 전투 요소는 클랜(게임 이용자 모임) 간 전투를 가능케 하는 전장 ‘아레나’의 적용에 초점을 맞췄다.

오는 2일 추가되는 이 전장은 클랜 만이 입장할 수 있으며, 제한된 시간 안에 가장 많은 점수를 획득하면 승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최종 우승한 클랜은 영지 소유권을 얻을 수 있으며, 해당 서버에서 아이템의 판매 및 구입에 소요되는 세율을 조정, 징수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 받게 된다.

서울신문NTN 최승진 기자 shaii@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