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NOW포토] 황정민ㆍ김아중 ‘박장대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황정민, 김아중 주연의 KBS 2TV 수목드라마 ‘그저 바라보다가’(연출 기민수ㆍ극본 정진영, 김의찬) 제작발표회가 22일 오후 서울 역삼동 노보텔앰배서더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배우 황정민,김아중이 환하게 웃고 있다.

‘그저 바라 보다가’는 평범한 우체국 말단 공무원 구동백(황정민 분)과 대한민국 대표 톱스타 한지수(김아중 분)의 6개월간 스캔들을 다루는 유쾌한 로맨틱 코미디로 29일 첫 방송된다.

서울신문NTN 한윤종 기자 han0709@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