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 온라인’ 국내 출시 잰걸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기대작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 온라인’의 국내 출시 작업이 상당 부분 진척된 것으로 알려졌다.

게임업체 THQ코리아는 이 게임의 국내 출시 작업을 위한 국내 퍼블리셔 선정 작업 중으로 최종 2개 업체를 놓고 막판 협상을 진행 중이다.

중국에서 비공개 시범 서비스가 진행 중이며, 공개 시범 서비스 이후 국내 서비스의 가시적인 윤곽이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회사 측은 국내 퍼블리셔 선정 이후 국내 게임 환경에 맞게 일부 게임 요소와 커뮤니티 환경의 변경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 게임은 2차 세계대전을 소재로 한 실시간전략시뮬레이션(RTS)게임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의 온라인판이다.

PC판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는 극사실에 가까운 게임 진행과 영화 같은 구성으로 좋은 반응을 얻었으며, 최신작인 ‘테일즈 오브 벨러’가 지난달 14일 국내 출시된 바 있다.

사진 =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 테일즈 오브 밸러’

서울신문NTN 최승진 기자 shaii@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