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리니지, 일본서 게임 이용자 2배 늘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온라인게임 ‘리니지’가 최근 일본 지역에서 게임 이용자 수를 2배 늘리는데 성공했다.

이 게임은 지난 3월 월정액 방식에서 부분유료화 방식으로 과금제를 전환한 이후 액티브 게임 이용자가 2배 증가했다.

새롭게 복귀한 기존 게임 이용자들로 인해 게임 내 커뮤니티인 혈맹이 더욱 활성화되기도 했다.



이에 엔씨 재팬은 일본 서비스 개시 5년 10개월 만에 신서버 ‘Unity(유니티)’를 지난달 말 추가해 서비스 안정화에 나섰다.

정슬기 엔씨재팬 시니어 매니저는 “일반적인 부분유료화가 아이템 판매를 통한 매출신장에 초점을 맞춘 것과 달리 일본 리니지는 게임 이용자를 위한 편의와 즐거움을 강조한 것이 이번 성과를 낳았다.”고 말했다.

서울신문NTN 최승진 기자 shaii@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