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뮤즈’ 신민아, 뮤직비디오 속 신비로운 매력발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신민아가 프로젝트 뮤직비디오에 참여해 신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신민아는 국내최초로 패션브랜드와 뮤지션이 공동 작업하는 스페셜 프로젝트 ‘미라클 블루’의 뮤즈로 선정돼 이색 뮤직비디오를 선보였다.

현재 의류브랜드 ‘캘빈클라인 진’의 홍보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신민아가 참여한 ‘미라클 블루’는 국내 최초로 패션과 음악의 콜라보레이션(Collaboration) 형태를 이루고 있다.

최근 트렌드로 떠오른 콜라보레이션은 ‘모두 일하는’, ‘협력하는 것’이라는 의미로 공동 출연, 경연, 합작, 공동 작업, 협력등을 일컫는 말로 전 세계적으로 많은 브랜드들이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과의 새로운 만남을 시도하고 있다.

지난 19일, 인터넷을 통해 처음 공개된 ‘미라클 블루’의 뮤직비디오에 주인공으로 출연한 신민아는 색다른 파격변신을 선보여 핫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신민아는 아이 같은 순수함부터 파격적인 금발머리의 레트로 섹시까지 소화해내면서 패션아이콘으로서의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신민아는 퓨어, 섹시, 레트로 3가지 콘셉트의 색다른 이미지와 더불어 말랑말랑한 음율과 보컬로 몽환적인 느낌을 표현해냈다.

‘미라클 블루’의 티저 영상이 공개되자 신민아의 가수데뷔가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되기도 했지만 신민아 측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한 것일 뿐”이라며 가수데뷔와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한편 신민아와 함께 작업한 그룹 러브홀릭스는 실력있는 여성 뮤지션들과의 멀티체제로 음악적 성숙도를 높여 오는 8월에 정규앨범을 발매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에이엠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NTN 김예나 기자 yeah@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