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윤상현 ‘레이디 캐슬’ 서 윤은혜와 삼각관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탤런트 윤상현이 KBS 2TV 새 드라마 ‘레이디 캐슬’에 투입돼 윤은혜와 삼각관계를 이루게 될지 여부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윤상현 측은 24일 “윤상현이 ‘레이디 캐슬’ 캐스팅을 놓고 제작진과 조율 중”이라며 “이번 주 내로 최종 확정이 이뤄지면 곧바로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레이디 캐슬’은 저택에 숨겨진 비자금을 노리고 집사를 가장해 들어온 빈털터리 남자와 오만방자하고 제멋대로인 프린세스의 사랑이야기를 다룬 로맨틱 코미디다.

저택에 사는 세 자매 중 둘째 딸인 노유라 역에는 윤은혜가 일찌감치 캐스팅됐지만 남자 주인공은 아직 결정되지 않아 6개월 이상 크랭크인이 미뤄진 상태다.



현재 윤상현은 빈털터리 남자 태건 역과 이들과 삼각관계를 이루는 부잣집 귀공자 역을 두고 제작진과 논의 중이며 윤상현이 등장할 경우 윤은혜는 새로운 러브라인을 형성하게 될 전망이다.

한편 MBC 드라마 ‘내조의 여왕’에서 허태준 역으로 인기를 모은 윤상현은 당초 ‘매거진 알로’에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편성이 보류돼 차기작을 물색해 왔다.

사진제공 = 엠지비엔터테인먼트

서울신문NTN 정병근 기자 oodless@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