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연예

‘빅뱅’ 탑, 권상우와 ‘포화속으로’ 출연…학도병 변신

작성 2009.11.04 00:00 ㅣ 수정 2009.11.04 13:5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최근 드라마와 영화에서 배우로 변신한 그룹 빅뱅의 멤버 탑(본명 최승현)이 새 영화 ‘포화 속으로’에서 학도병을 연기한다.

‘포화 속으로’는 한국전쟁 당시 북한의 남침에 대항한 71명 학도병들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전쟁 영화다. 탑은 선배배우 권상우와 함께 극중 학도병으로 분해 실감나는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당초 ‘71’이라는 제목으로 시작된 이 프로젝트에는 배우 유승호와 김범, 빅뱅 멤버 승리 등이 캐스팅됐으나 제작비 등의 문제로 오랫동안 중단됐었다.


결국 제작사를 기존의 유비유필름에서 태원엔터테인먼트로 변경해 영화 제작이 본격화됐다.

태원엔터테인먼트 측은 “드라마 ‘아이리스’와 12일 개봉되는 영화 ‘19’를 통해 배우로 변신한 탑과 한류스타 권상우는 구두 협약을 마치고 계약서 작성을 앞둔 상태다.”라고 밝혔다.

이밖에 북한군 장교 역에 차승원, 71명의 학도병을 지휘하는 육군 중위 역에 주진모와 김승우 등이 캐스팅 물망에 올라있다.

한편 영화 ‘내 머리 속의 지우개’의 이재한 감독이 연출하고 ‘거북이 달린다’의 이만희 작가가 시나리오를 쓰는 ‘포화 속으로’는 이달 말까지 캐스팅을 완료하고 12월 경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영화는 내년 하반기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 = 서울신문NTN DB

서울신문NTN 박민경 기자 minkyung@seoulntn.com

추천! 인기기사
  • 악몽 된 수학여행…10대 여학생, 크루즈 배에서 집단 강간
  • 34억원 잭팟 터졌는데…카지노 측 슬롯머신 고장 ‘발뺌’
  • 호찌민 관광 온 한국 남성, 15세 소녀와 성관계로 체포
  • 집단 성폭행 피해 여성, 안락사 요청…경찰도 외면한 ‘강간
  • 14세 소녀 강간 후 ‘산 채로 불태운’ 두 형제, 법의 심
  • 푸틴도 돌겠네…‘빙그르르’ 도는 60억원 짜리 러軍 최강 전
  • 15살 남자아이, 자신 강간하던 50대男 살해…정당방위 인정
  • ‘쾅’ 에어쇼 중 전투기 2대 충돌…조종사 1명 사망 (영상
  • 女26명 죽인 뒤 돼지 먹이로 준 살인범의 충격적 결말…“감
  • ‘지옥의 입’ 벌리는 바타가이카 분화구…‘고대 바이러스’ 유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