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연예

빅뱅, 2월 새 앨범 발표… ‘빅쇼’로 컴백

작성 2011.01.17 00:00 ㅣ 수정 2011.01.18 10: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확대보기
2년 만에 컴백하는 빅뱅이 다음달 새 앨범을 발표하고 콘서트를 통해 첫 무대를 가진다.

17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빅뱅이 다음달 24일 새 앨범을 발표한다.”며 “첫 컴백 무대는 방송 무대가 아닌 ‘2011 BIG SHOW’(이하 빅쇼)가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빅쇼’는 2009년부터 매년 초에 열리는 빅뱅의 브랜드콘서트로 올해는 2월 25일부터 27일까지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빅뱅은 첫 컴백 무대로 ‘빅쇼’를 선택한 이유로 “2년 동안 열심히 준비한 앨범인 만큼 방송보다는 팬들과 함께할 수 있는 콘서트장에서 첫선을 보이고 싶다.”고 전했다.

이는 제한된 시간의 음악 프로그램보다는 콘서트에서 새 앨범의 모든 곡을 선보이겠다는 당찬 각오가 숨어 있다는 후문이다.

빅뱅은 지난 2년간의 공백기 동안 국내에선 솔로와 유닛 앨범, 연기 활동과 일본투어 콘서트 등으로 국내외 활동을 병행해 왔다.

소속사는 “이번 콘서트는 빅뱅이 지난 시간 동안 얼마나 더 성장하고 발전했는지를 잘 보여주는 무대가 될 것”이라며 “지드래곤과 탑의 유닛 앨범과 승리의 첫 솔로 앨범, 그리고 빅뱅의 새 앨범까지 새로운 레퍼토리로 무장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빅뱅의 컴백콘서트 ‘2011 빅쇼’는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G마켓을 통해 예매를 시작한다.

사진=서울신문NTN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트랜스젠더 여성, 감옥서 여성과 성관계하다 들통…‘최악의 처
  • 유치원 때부터 함께한 70대 부부, 동시에 하늘로…‘동반 안
  • 관광지 조각상에 ‘음란행위’ 한 여성…몰지각한 관광객 논란
  • 4000년 전 ‘잃어버린 문명’ 찾았다…“지금껏 알려지지 않
  • 20년 간 망치로 썼는데…알고보니 폭발 가능한 수류탄
  • “키스로 전염 가능”…일본 성병 감염자 급증, 여행가면 ‘이
  • 유령처럼 접근하는 신무기…가오리 닮은 美 최첨단 수중드론
  • ‘괴물 폭탄’에 쑥대밭…러 3000㎏ 슈퍼 ‘활공폭탄’ 투하
  • 버튼 눌러 고통 없이 죽는 ‘안락사 캡슐’ 스위스서 첫 사용
  • 지구로 돌진하던 한라산보다 큰 소행성, 실제 모습 촬영됐다…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