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팽이처럼 회전…‘푸른빛 UFO’ 美서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팽이 닮은 푸른빛 UFO

마치 팽이처럼 회전하는 푸른빛 미확인비행물체(UFO)가 미국에서 포착됐다.

1일(현지시각)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미국 유타 주 아메리칸 포크 시티에서 촬영된 이색 UFO를 소개했다.

이 UFO는 미 케이블 업계 최고 시청률을 자랑하는 날씨 및 기상 전문 방송 ‘웨더채널’ 뉴스 보도를 통해 알려졌다.

▲ 팽이 닮은 푸른빛 UFO

이후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영상을 보면 이 UFO는 캄캄한 밤 하늘에서도 푸른빛을 내며 팽이가 회전하듯 매우 천천히 움직이고 있다.



UFO를 촬영한 지역주민 안토니 피체노는 웨더채널에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비행물체”고 전했다. 피체노의 말을 따르면 해당 UFO는 마을 하늘을 수분간 천천히 상회했다.

이에 대해 인근 모형비행기 매장 주인 린 해드필드는 그 방송사에 UFO가 인근 공원에서 누군가 날린 무선 조종 모형비행기이며 거기에 달린 (LED같은) 조명이 촬영됐을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슈퍼플라이 패러글라이딩’의 크리스 산타크로체는 그 UFO가 패러글라이더일 수는 있지만 야간에 타는 것은 불법이라고 말했다.

유타 주에는 UFO가 목격됐다는 보고가 이번이 처음이 아니며 지난 몇 개월간 수 차례 목격자들의 제보가 있었다고 한다.

또 지난해 FBI는 유타 주에서 경찰 및 군 고위관계자들이 UFO의 폭발을 목격했었다는 보고가 상세히 적혀 있다는 1급 비밀 문건을 공개한 바 있다고 알려졌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그 보고서는 지난 1947년 ‘긴급’이란 문구와 함께 FBI 국장 J. 에드가 후버에게 보내졌던 것으로, 미 유타 주 솔트레이크시티 북부 로건 인근 산악지대에서 UFO가 폭발한 모습을 군 경비병 과 경찰관, 그리고 고속도로 순찰대원이 함께 목격했었다고 적혀 있다.

이 보고서는 FBI가 ‘더 볼트’(The Vault)라 불리는 온라인 리소스에 공개한 수천 개의 비밀 해제 문건 중 하나로 알려졌다.



사진=데일리메일 캡처

윤태희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