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너 맞을래?… ‘강아지 멱살 잡은 개’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람처럼 멱살을 잡은 듯한 강아지들의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돼 네티즌에게 웃음을 주고있다.

한 사진 작가에게 포착돼 인터넷을 통해 화제가 된 이 사진은 최근 영국 데본주의 가정 집에서 촬영됐다.

사진 속에서 ‘멱살(?) 잡힌 개’는 태어난 지 3개월 된 강아지 재키. 또한 강아지를 벽으로 몰아 붙이고 위협하는 듯한 모습의 개는 7살 된 모하다.


사진 한장으로 다양한 상상이 가능하지만 이 둘의 관계는 뜻밖에도 엄마와 아들이다.

사진을 촬영한 작가 잭 러셀은 “이 상황은 다름아닌 엄마가 아들을 혼내는 장면”이라면서 “강아지 잭이 천방지축으로 뛰어 다니며 할머니 모와(10)를 괴롭히자 엄마가 나선 것”이라며 웃었다.

이어 “엄마의 훈계는 짧게 끝났으며 곧 모자가 함께 장난치며 즐겁게 놀았다.” 면서 “짧은 상황이었지만 절묘하게 사진을 촬영하는데 성공했다.”고 덧붙였다. 

인터넷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