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14세 여아와 ‘동거’ 중국男 체포 “결혼할 생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4세 소녀를 꼬여 결혼할 목적으로 동거한 23세 남자.

중국 매체 동난왕(東南網)은 24일 14세 소녀와 동거하고 있던 23세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이 남자는 지난해 12월 푸젠(福建)성의 한 휴대전화가게에서 일하던 중, 가게에 실수로 전화를 건 구이저우(貴州)성에 사는 14세 여자아이와 통화를 하게 된다.

실수로 가게에 전화를 건 소녀의 연락처를 알게 된 후 남자와 소녀는 빈번하게 문자 등으로 연락하며 지내는 사이가 됐다.



이 남자는 올 3월 구이저우성에 사는 소녀를 집으로 데려오는 데 성공해 동거를 시작했다.

한 달 정도가 지난 후 집으로 돌아가고 싶어진 소녀는 남자의 휴대전화로 몰래 부모님에게 연락하게 된다.

몰래 부모와 통화하는 순간 남자가 급하게 전화를 빼앗아 끊었다. 하지만 짧은 통화였지만 이것이 결정적 단서가 돼 이달 21일 이 남자는 결국 체포됐다.

경찰 조사에서 이 남자는 “아이가 조금 더 자라면 결혼할 생각이었다.”고 말해 주위를 경악하게 했다.

이 남자는 미성년자와 동거한 혐의로 3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형을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화 ‘사마리아’ 스틸컷

인터넷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