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연구

벨기에 연구팀 새로운 무릎인대 발견…무릎부상 치료 혁신 가져올듯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벨기에 대학 의학연구팀이 기존에 알려지지 않았던 무릎 인대를 발견했다고 호주 뉴스닷컴이 보도했다.

호주 뉴스닷컴의 보도에 따르면 벨기에 루뱅 대학 병원의 정형외과 의사인 스티븐 클래스와 조한 벨맨스는 흔한 스포츠 부상인 전방십자인대 파열 환자들이 회복 후 겪는 합병증의 원인을 조사하던 중 ‘전외측 인대 (anterolateral ligament)’ 라고 알려진 이 무릎 인대를 발견하였다.



연구팀은 1879년 한 프랑스 의료진이 ‘사람의 무릎 앞쪽에 추가의 인대가 존재할 것’이라는 이론을 제시한 기사를 발견하고 4년간 41개의 무릎을 해부한 끝에 추가 인대 위치를 확인했으며 사람의 97%가 전외측 인대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방십자인대 파열을 경험을 환자들은 무릎이 주저 앉거나 중쇠가 이동하는 경우가 발생하는데 그 원인이 전외측 인대의 부상으로 밝혀졌다.

현재 연구진들은 “새로운 인대 발견이 무릎 부상 치료에 혁신을 일으킬 수 있다” 고 전했으며 전외측 인대 부상 치료를 위한 수술 기법을 연구 중이다.

유지해 호주통신원 jihae1525@hotmail.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