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4만 5천 유저들의 선택, 100% 성인콘텐츠 ‘환생온라인’ 주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온라인게임 시장에서 단기간 만에 유저들에게 인기를 끄는 게임들은 공통점이 있다. 게임 자체의 완성도와 흥미를 끄는 킬러콘텐츠 제공은 물론 유저 중심의 운영 원칙으로 서비스 질을 높이고 있다는 것이다.

이러한 측면에서 최근 ‘환생온라인’의 승승장구가 주목된다. ㈜이비즈네트웍스가 100% 성인전용 MMORPG게임을 모토로 지난 10월 10일 정식 론칭한 이 서비스는 다양한 이벤트와 업데이트, 발 빠른 서버 확충으로 유저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실제 현재 게임참여자가 45,000명에 육박했으며, 업체 측은 이를 바탕으로 신규서버를 늘려 30~31일에 걸쳐 20서버와 21서버를 추가 오픈한다고 밝혔다.

환생온라인은 인간과 요괴의 이룰 수 없는 사랑을 테마로 남녀혼탕시스템, 요괴펫 길들이기, 결혼시스템 등을 반영했다. 온라인게임에서의 성인콘텐츠 시대를 열었다는 평가다.

이 게임의 강점으로는 완성도를 높인 다양한 퀘스트와 서버간 전장 시스템을 들 수 있다. 특히 앞서 선령계곡 업데이트 때 구현된 전투 시스템인 ‘크로스 서버’에서는 각 서버 내 유저들이 언제든 무한 경쟁을 통해 경합할 수 있어 눈길을 끈다.

크로스서버는 일반 서버보다 높은 경험치와 랭킹 포인트에 따른 아이템 획득이 가능하며, 같은 서버의 적을 동맹으로 활약할 수 있다는 점에서 유저 중심의 게임 내 놀이터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는 분위기다.

남다른 이벤트 운영도 이뤄지고 있다. 환생온라인은 신 서버를 오픈할 때마다 총 1만 유저에게 1억 원의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여기에 매일 색다른 내용으로 게릴라성 이벤트를 마련해 유저들의 만족도를 넓혔다.

환생온라인(http://reborn.nolzzang.com) 관계자는 “유저 분들의 관심과 사랑에 힘입어 지속적으로 서버를 오픈하고 있는 가운데 얼마 전 서버 최초 80레벨 캐릭터가 탄생한 것도 기념비적인 일”이라며 “늘 유저와 함께 호흡하는 문화콘텐츠로서 추후 징표시스템 및 유니크아이템 등을 추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