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우센스

[통합암치료칼럼] ② 제4의 암치료, 고주파온열치료(上)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고주파온열암치료기 (상단) 온코써미아, (하단) 셀시우스
출처=소람한방병원

암을 치료하기 위해서 우리는 수많은 방법을 이용하고 있다. 서양의학의 대표적인 3대 암 치료법인 수술, 항암제, 방사선 치료와 더불어 면역치료, 온열치료, 비타민 요법 등 각종 치료방법과 보조적인 치료방법이 쓰이고 있다.

그 중 온열치료는 종양조직에 42°C~43°C까지의 고온의 열을 가하여 암세포를 괴사시키게 하는 치료방법으로서 ‘제4의 암 치료’로 불릴 정도로 치료 효과와 치료 범위도 점점 늘어나며 방사선 치료나 항암제 치료와 함께 병행해 시행할 경우 상승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온열치료의 기본적인 원리는 암 조직과 건강한 조직의 차이를 이용하는 것인데, 연구 결과에 의하면 암 조직과 건강한 조직은 에너지 대사, 전기적 성질, 그리고 화학적 성질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 소람한방병원의 고주파온열암치료 모습
출처=소람한방병원

생명체를 이루고 있는 단백질이나 핵산과 같은 물질이 과도한 열에 노출되면 암 조직에 있던 건강한 조직에 있던 상관없이 모두 손상을 입을 수 밖에 없다. 하지만 임상 연구를 통해서 얻어진 기술을 적절히 이용하여 암 조직에만 특정 온도까지 가열시키면 암 조직에 있는 단백질과 핵산은 과열시켜서 죽이고, 건강한 조직에는 별로 부담을 주지 않을 수 있는 것이다.

히포크라테스 시대부터 이용된 온열치료는 2000년대 후반, 종양조직에만 선택적으로 열을 가하는 고주파 온열치료기가 도입되면서 임상에서도 활발히 사용하게 됐다. 정상세포에 가해지는 부담이 적고, 강화된 표면제시로 면역원성이 증가되며, 방사선치료와 화학요법 감응도가 상승하는 특징이 있다.

실제 임상에서도 고주파온열암치료의 단독시행보다는 약물치료 또는 방사선 치료와 병행하고 있으며 온열치료와 다른 치료를 병행 할 때 암 조직에 더 큰 타격을 줄 수 있으며 더 높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도 나와 있다.

한편 이러한 원리를 바탕으로 한 온열암치료의 단독 치료 효과, 항암•방사선 치료와의 병행 효과, 한방면역치료 등 보완의학적 치료와의 병행 효과는 ‘제4의 암치료, 고주파온열치료 下’ 편에서 다룰 예정이다.

소람한방병원 한재복 원장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