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곰인형 ‘테디 베어’가 도둑 잡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곰인형인 ‘테디 베어’가 도둑을 잡는데 큰 몫을 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미국 뉴욕데일리뉴스 등 현지 언론의 5일자 보도에 따르면 최근 미국 조지아주에서 발생한 도난 사건을 해결하던 경찰은 테디 베어의 도움으로 무사히 도둑을 검거할 수 있었다.

경찰에 따르면 멜빈 주니어 윌더(55)라는 남성은 조지아주의 한 쇼핑몰에서 재활용하는 의류를 훔쳐 달아났다.

당시 그는 재활용 될 예정이었던 옷가지와 인형, 가방 등 다양한 물품이 들어있는 상자에서 물건을 훔쳤는데, 그가 훔친 물건 안에는 평범해 보이는 테디 베어 인형 하나가 들어 있었다.



도난신고를 접한 경찰은 곧장 현장으로 출동했고, 그곳에서 도난 물품 주인으로부터 “테디베어 안에 위치를 추적할 수 있는 GPS가 들어있다”는 말을 듣게 됐다.

이 GPS는 주인이 혹시 모를 도난을 위해 몰래 넣어 둔 것이었는데, 다음 날 새벽 신호가 보이기 시작했다. ‘테디 베어’가 움직이고 있다는 증거였다.

경찰은 곧장 GPS에 표시된 신호를 찾아 갔고, 그곳에서 도둑을 검거할 수 있었다.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그는 테디 베어를 비롯한 헌 옷들이 자신의 것이라고 우기다가, 경찰이 테디 베어 속 GPS를 꺼내 보여주자 범행사실을 일체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테디 베어 인형 덕분에 도둑을 잡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