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우주를 보다] 지구에서는 볼 수 없는 한 달 간의 ‘달의 자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의 밤 하늘을 휘영청 밝혀주는 달. 인류의 오랜 삶과 역사와 문화 속에 달은 밝게 떠있지만 잘 알려진대로 지상에서 우리는 한쪽 얼굴만 볼 수 있다. 인류가 처음 달의 뒷면을 보게된 것은 지난 1959년으로 구소련이 발사한 루나(Luna) 3호 덕이다.

지난 18일(현지시간) 미 항공우주국(NASA)이 운영하는 오늘의 천체사진(APOD) 사이트에 흥미로운 영상 하나가 올라왔다. 바로 달의 자전 모습이다.

우리에게 항상 한쪽 얼굴만 보여주는 달이 지만 다른 위성과 마찬가지로 달도 자전을 한다. 우리가 달의 한쪽 면만 볼 수 있는 이유는 달의 자전주기와 공전주기가 같기 때문이다. 그러나 우주에서는 다르다.

NASA의 달 정찰 궤도탐사선 LRO(Lunar Reconnaissance Orbiter)가 촬영해 지난 2013년 처음 공개한 이 영상에는 달이 자전하는 생생한 모습이 담겼다. NASA 측은 LRO가 촬영한 사진을 합쳐 달의 한달을 24초 영상에 담아냈다.     

영상= LRO, Arizona State U., NASA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