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더위 날리는 ‘2.3km 유리 워터슬라이드’ 中서 오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중국에 등장한 2.3km 워터슬라이드



더위를 한 번에 날릴 수 있는 최장 워터슬라이드가 중국에 등장했다.

중국신문망 등 현지 언론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허난성(省) 루산(魯山) 협곡 가운데에 등장한 이 워터슬라이드는 길이가 무려 2.3㎞에 달한다.

전 세계 유명 여행지에 설치된 워터슬라이드가 일반 미끄럼틀 형태라면, 중국에 등장한 이 워터슬라이드는 전체가 유리로 돼 있어 더욱 짜릿함을 느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워터파크가 아닌, 강과 울창한 숲으로 둘러싸인 자연에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더욱 주목을 받는다.

투명한 유리를 통해 아래에 흐르는 강을 바라볼 수 있는 이 워터슬라이드의 또 다른 강점은 마치 롤러코스터를 타듯 끊임없이 오르락내리락 하며 높이 차를 느낄 수 있다는 점이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워터슬라이드의 가장 높은 구간과 가장 낮은 구간의 높이 차이는 100m 에 달해 익스트림스포츠를 즐기는 듯한 기분도 만끽할 수 있다.

현지에서는 ‘중국 중부에서 가장 길고 가장 위험한 워터슬라이드’로 소개되고 있는 이것은 지난 23일 개장하기 이전부터 기대를 한 몸에 모았다.



산 경사면과 절벽 주변으로 길게 이어진 이 워터슬라이드는 아이들뿐만 아니라 성인에게도 더위를 날려버릴 만한 스릴 넘치는 도전과제로 떠올랐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