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원본 vs 조작…거울처럼 보이는 자동차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원본 vs 조작…거울처럼 보이는 자동차 화제



손 세차 좀 해본 사람이라면 놀라지 않을 수 없을 것 같다. 검은색 자동차의 도장 면이 마치 거울처럼 주변 환경을 비추고 있는 모습을 촬영한 사진 한 장이 인터넷상에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13일 소셜사이트 레딧에는 자동차가 보이지 않는 것처럼 촬영된 사진 한 장이 공개돼 많은 사람을 놀라게 했다.

화제의 사진은 언뜻 보면 주변에 나무들이 우거진 누군가의 앞마당에서 촬영된 것 같다.

하지만 사진을 좀 더 자세히 보면 중심에서 약간 왼쪽에 자동차 앞바퀴가 찍혀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타이어 부분과 휠이 보이는 각도를 보면 자동차를 왼쪽에서 촬영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에 대해 한 네티즌은 자동차를 찾는 데 2분이나 걸렸다고 농담하기도 했다.

게시자에 따르면, 사진 속 자동차는 검은색으로 사진은 세차하고 나서 촬영한 것이다.

그러자 한 네티즌은 “평소 자동차 관리를 제대로 한 것 같다”면서 세차하고 나서 광택을 내는 데 들어간 시간과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

하지만 또 다른 네티즌들은 이 사진이 포토샵으로 조작한 가짜라고 주장했다. 자동차 도장 면에 비친 풍경의 왜곡이 다소 이상하다는 게 그 이유다.

이밖에도 일부 네티즌은 재빨리 영화 ‘프레데터’를 떠올리며 영화 속에서 외계인들이 쓰던 기술을 언급하기도 했다.

사진=레딧닷컴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