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알록달록 밤하늘 수놓은 ‘빛의 기둥’…희귀 대기현상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른바 ‘빛의 기둥’으로 불리는 신비한 대기 현상이 최근 캐나다에서 포착돼 관심이 쏠리고 있다.



13일(이하 현지시간) 캐나다 CBC방송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지난 10일 새벽 앨버타주(州) 라콤브 상공에 수십 개의 빛 기둥이 출현했다.

당시 여러 관측자와 함께 밖에 있던 사진작가 다렌느 태너는 자신의 카메라에 밤하늘을 아름답게 장식한 빛 기둥들의 모습을 담아냈다.

작가가 공유한 사진 속 빛 기둥은 흰색이나 보라색 또는 분홍색을 띠며 보석처럼 반짝거리는 모습이다. 빛의 기둥은 매섭도록 추운 날씨에 자연광이나 인공조명이 대기에 떠 있는 수백만 개의 얼음 결정체에 반사됐을 때에만 나타나는 일종의 광학 현상이다. 이날 앨버타주 기온은 섭씨 영하 30도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흥미로운 점은 이번에 포착된 빛의 기둥은 모두 자연광이 아닌 주택가나 가로등 또는 신호등 불빛에 의해 발생했다는 것이다. 이 때문에 불빛 색이 바뀔 때마다 빛의 기둥 색상 역시 변하며 아름다운 야경을 연출했다.

작가는 몇 년 전에도 같은 주 마을 블랙폴즈에서도 빛의 기둥을 사진으로 남긴 바 있다. 평소 그녀는 폭풍이나 다른 야경을 주로 찍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다렌느 태너/페이스북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