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中 상하이 훙차오 기차역, 연내 ‘5G’ 구축 완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의 대형 고속 열차 내에 5G 기술력이 적극적으로 도입되는 분위기다. 일명 ‘미래형 모빌리티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5G 통신 기술 도입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최근 데이터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华为)’와 ‘상하이이동(上海移动)’ 측은 상하이 훙차오 기차역(虹桥火车站) 내에 5G 네트워크 건설 사업을 시작했다고 19일 이 같이 밝혔다.

이번 훙차오 역사와 열차 내부에 설치될 5G 통신 건설 시도는 세계 최초로 시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웨이와 상하이이동 측은 빠르면 올 9월 내에 상하이 훙차오 기차역을 5G 실내 디지털 네트워크 시스템을 적용한 열차로 운영할 방침이다.

5G 통신 사업 구축이 완료된 경우, 4세대 이동통신(4G)보다 약 1000배 빠른 속도의 사물인터넷 상용화가 가능해진다. 실제로 5G 통신 사업이 완공될 경우 탑승객들은 300km 속도로 운행되는 객실에 탑승한 채, VR/AR 게임 및 4K 영화, 고화질 영상 통화 등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상하이 훙차오역은 매년 아시아 여객 수송 순위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는 교통 허브로 꼽힌다는 점에서 이번 사업에 쏠리는 중국 정부의 관심은 매우 높은 수준이다. 일평균 약 33만 명, 연평균 6천만 명 이상의 탑승객이 이용하는 곳으로, 대규모 인원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5G 시스템 상용화하기에 적합한 지역이라는 분석이다.

다만, 일각에서는 데이터 트래픽 분산과 통화 품질 향상이 주요한 5G 통신 구축 사업을 완성하기 위해서는 초고주파 대역 요인 제약 문제를 우선 해결해야 한다는 지적의 목소리가 제기됐다.

이에 대해 화웨이와 상하이이동 측은 훙차오 역사와 열차 내의 5G 건설 사업 박차에 대해 “기존의 4G 이동 통신망을 사용할 때와 비교해 최대 3배 이상 많은 기지국 건설이 필요한 상황”이라면서도 “문제 해결을 위해 5G DIS 실내 디지털 시스템의 역사 내부 설치 사업을 도입해 현재 직면한 난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밝혔다.

5G DIS 실내 디지털 시스템은 5G 기지국 중앙 장치(CU)와 안테나를 포함한 분산장치(DIS)를 분리, 운영하는 방식이다. 주요 디지털 장치는 중앙 장치에 밀집해 처리, 분산 장치는 초고층 건물 등 서비스 지역에 분산시켜 운영할 수 있다. 화웨이와 상하이이동 측은 일명 ‘5G DIS’ 기술력을 보유, 중국 이 분야 업체 내에서 대량 출하가 가능한 유일한 통신 업체로 알려져 있다.



이에 앞서 화웨이 측은 지난 2009년 중국 통신 업계에서는 최초로 5G 기술력 개발에 도입한 바 있다. 올해 1월 기준 화웨이 측은 전세계 각 지역에 총 2만 5000여 곳의 5G 기지국 건설을 추진하는 계약 30건을 체결한 바 있다. 또, 2570건의 5G 관련 신기술 특허를 보유해오고 있다.

한편, 중국 공업정보화부는 오는 2020년까지 5G 기술 개발과 네트워크 구축 분야에 총 5000억 위안(약 83조원) 이상을 투자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이를 통해 베이징, 상하이, 선전, 광저우, 텐진 등 주요 20여개 도시를 대상으로 5G loV 기반 시설구축을 완료할 방침이다.

임지연 베이징(중국) 통신원 cci2006@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