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英 최고급 호텔서 와인 80병, 약 1억원어치 도난 사건 발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도난 사건이 발생한 영국 최고급 호텔

최고급 호텔에서 와인 약 1억 원어치가 사라지는 초유의 도난 사건이 발생했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의 13일 보도에 따르면 도난사건이 발생한 곳은 억만장자이자 화학공학자인 짐 랫클리프가 소유한 라임우드호텔앤스파로, 유명 연예인들의 결혼식장으로도 자주 이용되는 최고급 호텔이다.

영국에서 가장 유명한 호텔을 노린 간 큰 도둑들은 현지시간으로 지난 10일 새벽 3시 30분경 해당 호텔에 침입한 뒤 호텔 지하실로 향했다.

호텔의 지하실은 2015년부터 수많은 상을 수상한 최고급 와인들이 보관돼 있으며, 와인을 보관하기에 최적화 된 환경을 갖추고 있기로 유명하다. 때문에 호텔 측은 이 지하실을 ‘와인을 위한 가장 특별한 대우’라고 묘사하며 수 년 동안 쌓아온 광범위한 와인리스트를 자랑거리로 삼아왔다.

그러나 문제의 도둑들은 이곳에서 최소 6만 5000파운드, 한화로 약 9760만 원 상당의 와인 80병을 ‘싹쓸이’ 하는데 성공했다. 이들이 어떤 방식을 이용했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현지 경찰은 “도둑들이 10일 오전 3시 30분경 호텔 지하실에 침입해 고가의 와인들을 훔쳐갔다”면서 “저렴한 가격에 고가의 와인을 제공한다는 사람들을 만나거나 도난과 관련한 정보가 있다면 제보해달라”고 밝혔다.

송현서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