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더러운 손으로 식빵 만졌더니…美 교사의 ‘손씻기 교육’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손씻기는 이른바 '셀프 백신'이라고 부를 만큼 가장 쉽고 효과적인 감염병 예방법이다. 이 때문에 어린이들에게 손씻기 습관을 길러주는 것은 매우 중요하지만 이를 교육하는 것은 생각만큼 쉽지는 않다.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 NBC뉴스 등 현지언론은 페이스북에 올라와 큰 화제가 된 아이다호 주 디스커버리 초등학교에서 이루어진 과학 실험 소식을 일제히 보도했다. 지난 11월 교사인 데이나 로버트슨(34)과 행동 교정전문가인 자랄리 맷캐프(23)는 학생들과 함께 한 달에 걸친 흥미로운 과학 실험을 실시했다.

신선한 식빵을 가져와 이를 각각 지퍼백에 담고 한 달 동안 그 부패과정을 지켜보는 것. 물론 각 지퍼백에 담긴 식빵의 실험 조건은 서로 다르다. 먼저 한 식빵은 전혀 손대지 않았고, 한 식빵은 더러운 손으로 만진 후 지퍼백에 넣었다. 또 한 식빵은 따뜻한 물과 비누로 씻은 손으로 만졌고 또 하나는 손 세정제만 사용한 손으로 만지고 넣었다. 또한 나머지 한 식빵은 교실에 있는 노트북에 문지른 후 지퍼백에 넣었다.

그로부터 한 달 후 각 식빵의 상태는 어떻게 변했을까? 먼저 전혀 손대지 않은 식빵과 따뜻한 물과 비누로 씻은 손으로 만진 식빵은 별다른 변화가 보이지 않았다. 그러나 씻지 않은 더러운 손과 세정제, 특히 교실 노트북과 접촉한 식빵은 한 눈에 봐도 끔찍하게 부패된 모습으로 변했다.



두 교육자가 이같은 실험을 벌인 이유는 독감 시즌을 맞아 손씻기가 학생들에게 얼마나 중요한 지를 흥미롭고 재미있게 보여주기 위해서다. 로버트슨 교사는 "학생들에게 손을 씻으라는 잔소리가 통하지 않기 때문에 보다 확실한 방법이 필요했다"면서 "이 실험이 끝난 후 학생들은 정말 손씻기의 중요성을 스스로 깨달았으며 이제는 알아서 손을 씻는다"고 밝혔다.        

한편 손씻기 습관 만큼이나 올바른 손씻기도 중요하다. 질병관리본부는 ‘30초 6단계 손씻기’를 권장하는데 손바닥과 손바닥을 마주대고 문지르기, 손등과 손바닥 마주대고 문지르기, 손바닥 마주대고 손깍지 끼고 문지르기, 손가락 마주잡고 문지르기, 엄지 손가락을 다른 편 손가락으로 돌려가며 문지르기, 손바닥을 반대편 손가락에 놓고 문지르며 손톱을 깨끗하게 하기 등이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