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동남아

[여기는 동남아] 여성 3명 살해한 희대 연쇄살인마 알고보니 부친도 살인마

작성 2020.02.03 17:21 ㅣ 수정 2020.02.04 17:3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확대보기
여자 친구를 잔인하게 살해한 혐의로 체포된 태국 남성의 자택 연못에서 300개가 넘는 사람 뼛조각이 발견됐다. 경찰은 이 남성이 최소 3명 이상의 여성을 고문, 살해한 것으로 파악, '연쇄살인'에 대한 수사를 진행 중이다.

상당한 재력가의 아들인 그는 젊은 여성들을 집으로 유인한 뒤 철관에 가둬 고문을 가하다 살해했으며, 시신을 잔인하게 훼손해 자택 연못, 마당 등에 감춘 것으로 드러났다.

3일 태국 현지 언론 방콕포스트는 22살 된 여자친구를 살해한 혐의로 지난달 체포된 '희대의 연쇄 살인마' 아피차이(40)에 대한 소식을 전했다. 조사 결과 아피차이는 여자친구를 둔기로 때린 뒤 철관에 가뒀고, 여성은 이틀간 갇혀 있다가 질식해 숨졌다. 그는 여성의 시신을 비닐봉지에 싼 뒤 뒷마당에 묻었다.

실종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뒷마당에 묻혀있던 시신을 발견했는데, 수사 과정에서 연못 안에 가라앉아 있던 뼛조각 300개 이상을 발견했다. 연못 안에는 여성의 옷가지, 밧줄, 체인, 철관 등도 함께 발견됐다.


경찰은 살해된 여성 중 한 명은 12~15세에 불과하고, 나머지는 성인 여성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또한 최소 3명 이상의 여성이 살해된 것으로 보고, 실종 신고를 토대로 신원을 파악 중이다. 그러나 그는 여자 친구가 죽은 것은 약물 과다 복용 때문이라면서 범행을 부인하고 있다.

한 가지 더욱 놀라운 점은 그가 과거 태국을 떠들썩하게 했던 살인마의 아들이라는 사실이다. 태국의 성공한 사업가로 알려진 그의 부친은 지난 1983년 10대 소녀를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그 역시 소녀의 시신을 토막내 여러 곳에 유기했다. 부친은 출옥 후 총에 맞아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종실 호치민(베트남)통신원 jongsil74@naver.com

추천! 인기기사
  • 17세 아내 참수해 머리 들고 다닌 이란 남편에 징역 8년
  • 교실서 유사 성행위 한 여교사 논란...상대는 교도소 남친
  • 치명적 맹독 가진 파란고리문어 中 훠궈집서 재료로…
  • 몸길이 120㎝ 넘어…‘멸종위기’ 거대 장어, 美 해변서 발
  • 앗 아군이네?…러시아군, ‘실수’로 용병 바그너 그룹 탱크
  • 5살 알비노 어린이, 머리·다리 잘린 채 발견…또 주술 목적
  • “푸틴 대통령, 올해 중 정계 은퇴 선언…후임자도 지정 완료
  • 네팔 여객기 추락 순간, 기내서 찍은 마지막 영상 보니
  • ‘우크라와 싸우기 싫다’는 러 바그너 용병들, 훈련병 보는
  • 우크라 병사 몸에 박힌 유탄을 ‘쏙’…폭발 위험에도 수술 성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