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코로나19 환자 회복하자 의료진 ‘흥’ 폭발…댄스파티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코로나19에 감염돼 집중치료를 받던 환자가 호전세를 보이자 기쁨의 춤을 추는 캐나다 의료진 동영상 캡쳐

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는 캐나다에서 확진환자가 회복세를 보이자 의료진들이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춤을 추는 모습이 공개됐다.

뉴욕포스트 등 해외 언론의 14일 보도에 따르면 지난주 온타리오의 한 병원의 중환자실에서는 코로나19에 걸린 뒤 인공호흡기로 치료를 받던 환자 한 명이 증세가 호전돼 일반치료실로 옮겨도 좋다는 의료진의 진단을 받았다.

이후 이 환자는 인공호흡기를 제거하고 자가호흡을 시작했고, 이 소식을 들은 중환자실 소속 의사와 간호사 10여 명은 한 줄로 서서 춤을 추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11초 분량의 이 짧은 동영상은 해당 병원 SNS에 올라온 뒤 100만 명 이상이 조회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해당 병원 관계자는 “우리 병원의 중환자실 의료진은 환자와 의료진 개개인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밤낮으로 일하고 있다”면서 “인공호흡기 치료를 받던 환자 한 명이 호전세를 보여 인공호흡기를 제거할 수 있게 됐고, 그 기쁨에 우리는 춤을 췄다”고 당시를 설명했다.



한편 현지시간으로 14일 기준 캐나다의 코로나19 누적 환자는 2만 7063명, 사망자는 903명으로 집계됐다.

송현서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