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여기는 남미] 굶주린 베네수엘라 주민들, 전설적 경주마까지 잡아먹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설적인 베네수엘라 경주마가 굶주린 주민들에 의해 비참한 최후를 맞아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마구간에서 사라진 베네수엘라 최고의 경주마 '오션 베이'가 해체된 상태로 발견됐다고 현지 언론이 11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경주마 오션 베이가 마구간에서 사라진 건 지난 7일 밤. 말을 돌보며 동고동락한 기수 라몬 모스케르는 "8일 아침 일찍 마구간에 가보니 오션 베이가 보이지 않았다"며 "사고가 났나 싶어 찾아 나섰지만 말을 발견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행방이 묘연했던 경주마가 끔찍한 일을 당한 사실은 10일 오션 베이의 마지막 순간이 포착된 영상이 인터넷에 오르면서다. 모스케르는 "지인으로부터 영상의 내용을 전해 듣고 달려가 보니 말이 이미 해체된 상태였다"고 울먹였다.

그는 "(말을 잡는 모습이 담겨 있다는 말을 듣고) 너무 끔찍해 영상을 직접 보진 않았다"며 "스스로를 보호할 능력이 없는 동물을 납치해 잡아먹다니 내가 태어나고 자란 베네수엘라는 이런 나라가 아니었다"고 절규했다.

2013년 태어난 경주마 오션 베이는 전국대회 통산 8회 우승의 기록을 세운 베네수엘라 경마계의 살아 있는 전설이었다.

전성기였던 2016년엔 이른바 ‘트리플 대회’라고 불리는 베네수엘라 3대 경마대회 중 2개 대회를 석권했다. 부상으로 출전을 포기하지 않았다면 트리플 대회를 싹쓸이할 수도 있었던 경주마다.

화려한 성적으로 국민적 사랑을 받은 오션 베이는 지난해 건강 문제로 은퇴했다. 이후 카라보보주에 있는 마구간에서 지내며 후배 경주마들의 훈련 보조 역할을 수행했다.

오션 베이가 비극적인 최후를 맞았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사회에선 베네수엘라의 국가 현실을 개탄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베네수엘라 경마노동자협회는 공식성명을 내고 "최고의 경주마를 잡아먹는 희대의 사건이 터지고 말았다. 이제 베네수엘라는 동물까지 치안불안에 떨어야 하는 나라가 됐다"고 했다.



한편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터넷에 올랐다는 영상엔 복수의 남자가 등장한다. 화질은 용의자를 특정할 수 있을 정도라고 한다.

현지 언론은 "말을 훔친 사람들과 그들을 공격하는 듯한 일단의 괴한들이 뒤범벅이 되어 혼란스러운 장면도 나온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경찰은 아직 사건에 대해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수사 착수 여부도 확인되지 않았다.

사진=현역 시절의 경주마 오션 베이 (자료사진)

손영식 해외통신원 voniss@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