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영상] “내 먹이 탐내지 마!” 바닷새 공격하는 백상아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내 먹이 탐내지 마!” 바닷새 공격하는 백상아리

거대한 상어 한 마리가 바닷새를 낚아채 구경하던 관광객들을 깜짝 놀라게 하는 순간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데일리메일 호주판 보도에 따르면, 이달 초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주 포트링컨 해안에서 백상아리 한 마리가 슴새를 공격했다.

그 모습은 상어 케이지 체험을 위해 배에 타고 있던 관광객 30여 명이 목격했다.

상어에게 공격당한 새는 슴새라는 바닷새로, 상어를 유인하기 위해 여행사 측이 물 위에 던져놓은 참다랑어 꼬리를 먹으려고 했다.

그런데 백상아리 한 마리가 참다랑어 대신 문제의 새에게 빠르게 다가가 눈치채기도 전에 물속에서 뛰어올라 커다란 입으로 낚아챈 것이다.

상어가 새를 물고 물속으로 들어가자 그 모습을 보던 몇몇 관광객은 깜짝 놀라 비명을 질렀다.



이에 대해 당시 모습을 촬영한 잠수부 벤 케슬러는 “사람들은 정말 놀랐고 흥분했다. 이는 정말 순식간에 일어났다”고 말했다.

케슬러에 따르면, 공격을 당한 새는 이미 상어로부터 충분한 경고를 받고 있었다.

그는 “그 상어는 새를 두 번 정도 밀어내며 경고했지만 새는 한 시간 만에 돌아왔다”고 설명했다.

이 잠수부는 또 상어들은 식사 시간 중간에 끼어드는 경쟁자들을 공격하는 사례가 드물지 않다고 했다.

그는 “상어들은 자기 영역을 지키려는 습성이 강해 방해가 되면 사람이든 어떤 것이든 표적이 될 수 있다”면서 “흥미롭게도 이 상어는 새를 먹다가 뱉어냈다”고 말했다.

사진=벤 케슬러/인스타그램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