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영상] ‘먹고 말 거야!’…새 모이 훔치러 빨랫줄 타는 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먹고 말 거야!’…새 모이 훔치러 빨랫줄 타는 쥐(사진=멜리사 패터슨/BBC)

쥐 한 마리가 새 모이를 먹기 위해 꽤 인상적인 곡예 기술로 빨랫줄을 타는 순간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19일(현지시간) 영국 BBC뉴스 등 현지매체 보도에 따르면, 이달 초 잉글랜드 노퍽 카운티에 있는 한 가정집 정원에서 커다란 쥐 한 마리가 새 모이통에 닿기 위해 외줄타기까지 감행했다.

그 모습을 보고 스마트폰을 꺼내든 멜리사 패터슨(26)은 깜짝 놀라긴 했지만 쥐가 장대에 기어올라 빨랫줄을 타고 가다가 떨어질듯 하더니 앞발로 매달려 기어코 새 모이통에 도달해 모이를 빼먹는 장면을 촬영했다.



이후 빨랫줄에 매달아둔 새 모이통들을 몽땅 옮겼다는 패터슨은 BBC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마치 줄타기를 하는 것처럼 빨랫줄을 타는 쥐는 지금까지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사실 쥐가 이런 곡예 기술을 선보인 사례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해 6월 스페인 말라가주의 한 거리에서는 포식자인 고양이와 우연히 마주친 쥐 한 마리가 마치 날라차기를 하듯 도약해 뒷발로 공격하는 듯한 모습을 연이어 선보였다.

당시 유튜브에 게시돼 지금까지 조회 수 몇 만 회를 기록한 영상의 댓글에는 “쥐가 닌자 거북이들의 사부를 떠올리게 한다”, “고양이가 쥐와 장난을 다 치고 나면 점심이 되리라는 것을 모두 알 것”, “이 쥐는 살 자격이 있다” 등의 반응이 쏟아졌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