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입은 옷만 1억 5천만 원...명품 옷 입는 中초등생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84만 위안, 우리 돈 약 1억 5560만원 상당의 옷차림을 한 채 등교한 초등학생 사진 한 장이 인터넷에 공개되면서 큰 화제를 이어가고 있다.

 최근 중국 상하이 소재의 한 초등학교에 등교한 초등학생의 옷 가격이 1억 5000만 원을 넘는 초고가 명품 제품으로 확인되면서 중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이목이 집중된 것.

 화제가 된 사진 속 초등학생은 상하이 모 초등학교의 아침 체조 시간 중 운동장에 줄은 선 채 체조 수업을 듣는 모습이다.

 사진 속 이 남학생은 프랑스 명품 브랜드로 유명한 L사의 상의와 바지를 착용했다. 이 학생이 이날 입고 있었던 상·하의 의류의 가격은 각각 3만 80000 위안(약 7백 5만 원), 3000위안(약56만 원)에 달한다고 현지 누리꾼들은 추정했다.

 특히 이 초등생이 이날 신고 있었던 운동화는 나이키에서 출시한 글로벌 한정판 제품으로 시가가 무려 81만 위안(약 1억 5000만 원)이 넘는 초고가 제품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초등생의 사진이 온라인에 공유되자, 학생을 촬영한 영상과 사진은 중국의 대표적인 sns 웨이보와 포털 사이트 바이두 등에서 큰 화제가 됐다. 특히 상당수 누리꾼들이 화제가 된 학생의 옷차림 가격이 집 한 채를 구매할 가격과 유사하다고 지적했다.

온라인 상에서는 명품 브랜드 복장을 한 채 등교하는 것에 대한 누리꾼들의 찬반 논란이 이어졌다.

한 누리꾼은 “평범해보이는 신발 가격이 무려 81만 위안이나 넘는 초고가 제품이라니 깜짝 놀랐다”면서 “보통 사람들이라면 비싼 신발을 사는 것이 어려운 것을 물론이고, 어렵게 돈을 모아서 구매했을 때도 신고 외출하는 것이 아까워서 집에 놓아둘텐데, 역시 부자 집 아들은 다르다”면서 “하지만 이런 복장으로 학교에 오는 것은 고가의 제품을 구매할 수 없는 반 친구들에게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 꼭 이 복장으로 등교했어야 했는지 학부모에게 묻고 싶다”고 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영상을 자세히 보면, 다른 친구들이 이 학생 곁에 접근하지 못하는 분위기다”면서 “다른 친구들이 이 남학생에게 가까이 가지 못하는 이유는 혹시나 그의 옷에 상처를 내서 물어줘야 할 위험을 피하기 위해서다. 이런 고가의 복장은 친구를 사귀는데 적절하지 않은 옷차림이다”고 했다.



 반면, 명품 브랜드 옷차림에 대해 긍정적인 의견을 게재한 한 누리꾼은 “비싼 옷을 입는 것에 대한 선택은 각 개인이 결정할 수 있는 매우 사적인 영역이다”면서 “각 가정마다 서로 다른 돈에 대한 가치관을 가지고 있는데, 이에 대해서 타인이 비판할 수 있는 권리는 없다”고 두둔했다. 

임지연 베이징(중국) 통신원 cci2006@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