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주진모♥’ 민혜연, 망사스타킹 신고 파격적인 포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주진모(48)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인 민혜연(38)이 도발적인 자태를 뽐냈다. 4일 민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금이니깐 도발적인 사진, 플라잉요가 스냅찍을때 평생 입어본 적 없고 앞으로도 입어볼 일 없는....세상 신기한 의상들. 이런때 아님 언제 입어보겠어 #플라잉요가 #요가스냅'이라는 내용의 글을 남겼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도 플라잉요가 스냅 사진을 찍는 민 씨의 모습이 담겼는데 망사스타킹에 하이힐 부츠를 신고 도발적인 포즈를 취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민 씨는 지난 2019년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으며 청담동에서 개인병원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케이블채널 SBS FiL ‘아수라장’ MC로 방송 활동도 병행하고 있다.

연예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