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미주 “한해와 ♥썸타고 있다” 고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러블리즈 미주와 래퍼 한해가 핑크빛 설렘을 유발했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중간만 가자’ 코너에서는 한해가 출연했다. 스페셜 DJ로는 미주가 자리했다.

이날 DJ 김태균은 한해를 “‘컬투쇼’ 한정 러브라인 주인공 한해다”라며 소개했다.

이어 한 청취자가 ‘오피스 러브라인 한해와 미주의 100일이 언제냐’고 물었고, 한해는 “저 섬세한 남자다. 오늘 29일째다. 미주가 만날 때마다 1일이라고 하는데 4주 전이 1일이다”라고 말했다.

미주가 “4주 만에 보는 거냐”며 놀라워하자 한해는 “우리 중간에 다른 방송에서 만났다. 헷갈리게 좀 하지 마라. 어장 안에 있는 느낌이다. 사람 마음 흔들어 놓는다”라며 서운해 했다.

그러나 한해와 미주는 사적으로 만난 적이 단 한 번도 없었다고 말했다.

이에 김태균은 “미주가 유주가 나온 방송을 보고 톡을 했다”고 폭로했고, 한해는 “나는 유주보다는 미주다”라며 여전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 청취자가 “미주와 만나려면 오빠들 면접을 통과해야한다”고 하자, 미주는 “맞다. 유재석, 하하 오빠가 있다. 오빠들이 좋은 남자 만나라고 말씀하신다”고 답했다.

이에 한해는 “그 기준이 대체 무엇이냐”라며 관심을 보이기도 했다.

미주가 ‘컬투쇼’에 다시 출연하겠다고 하자 한해는 “올 거면 화요일에 와야 한다”라고 마음을 슬쩍 보였고, 이에 미주는 “당연하지!”라며 흔쾌하게 답했다.

김태균은 이런 두 사람에 “뭐하고 있냐”라고 놀렸고, 미주는 “썸타고 있는 중이다”라고 공식적으로 밝혀 웃음을 안겼다.

나우뉴스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