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동남아

[여기는 동남아] 실종된 50대 여성, 7m 비단뱀 뱃속에서 발견

작성 2022.10.26 18:06 ㅣ 수정 2022.10.26 18:0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확대보기
인도네시아의 50대 여성이 실종 이틀 만에 6.7m 길이의 거대 비단뱀 뱃속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6일 트리뷴인디아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밤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서부 잠비 지방에 사는 54세 여성이 숲에서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실종 여성은 숲에 고무를 채취하러 가겠다고 인사한 뒤 돌아오지 않았다. 가족들의 실종 신고를 접수한 현지 당국은 수색 작업에 들어갔다.

숲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던 이틀째 배가 불룩한 거대한 비단뱀을 발견했다. 뱀의 배를 가르자 실종된 여성의 시신이 나왔고, 모두 충격에 빠졌다. 여성의 신체와 옷차림도 비교적 흐트러지지 않은 것으로 보아, 비단뱀이 통째로 여성을 삼킨 것으로 추정한다.

이 마을의 대표는 “비단뱀이 여성을 조여 질식사 시켰을 것이며, 여성의 몸을 삼키는 데 최소 2시간은 걸렸을 것”이라고 말했다. 보통 비단뱀이 성인의 몸을 소화시키려면 몇 주가 걸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마을 대표는 “그녀는 혼자 숲에 들어가 아무도 그녀가 뱀의 먹이가 된 줄을 몰랐다”면서 “지금 마을 사람들은 패닉 상태에 빠졌다”고 말했다. 최근 사람들은 마을 근처에서 여러 마리의 큰 비단뱀을 목격했으며, 심지어 8m가 넘는 거대한 비단뱀도 봤다고 덧붙였다.


또한 마을 사람들은 숲에 더 큰 비단뱀이 있을 것으로 추정하며, 과거 거대한 비단뱀이 사람들이 키운 염소 두 마리를 삼킨 적도 있다고 전했다. 비단뱀은 주로 야생 동물을 먹지만, 사람을 통째로 삼키는 경우도 종종 발생한다.
 


이종실 동남아 통신원 litta74.lee@gmail.com

추천! 인기기사
  • 17세 아내 참수해 머리 들고 다닌 이란 남편에 징역 8년
  • 교실서 유사 성행위 한 여교사 논란...상대는 교도소 남친
  • 치명적 맹독 가진 파란고리문어 中 훠궈집서 재료로…
  • 몸길이 120㎝ 넘어…‘멸종위기’ 거대 장어, 美 해변서 발
  • 앗 아군이네?…러시아군, ‘실수’로 용병 바그너 그룹 탱크
  • “푸틴 대통령, 올해 중 정계 은퇴 선언…후임자도 지정 완료
  • 네팔 여객기 추락 순간, 기내서 찍은 마지막 영상 보니
  • ‘우크라와 싸우기 싫다’는 러 바그너 용병들, 훈련병 보는
  • 5살 알비노 어린이, 머리·다리 잘린 채 발견…또 주술 목적
  • 우크라 병사 몸에 박힌 유탄을 ‘쏙’…폭발 위험에도 수술 성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