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인사이드

‘방탄소년단 피처링’ 美 유명 래퍼, 비행기 음란 행위 논란

작성 2023.04.25 13:09 ㅣ 수정 2023.04.26 08:5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 래퍼 디자이너 2017년 내한공연/사진=에이아이엠 제공
래퍼 디자이너(Desiigner, 본명 Sidney Royel Selby III)가 지난 17일 도쿄 일정을 마치고 미국 미니애폴리스로 돌아가는 국제선 비행기 안에서 자위행위를 해 논란이 일었다.

지난 24일(이하 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당시 미니애폴리스행 비행기에서 근무 중이던 승무원이 디자이너의 신체 노출을 처음 목격했다. 이후 그는 몸을 가리는 듯했지만, 5분 뒤 두 명의 승무원이 같은 장면을 목격했다. 이에 선임 승무원이 직접 나서 그의 자리로 가 경고했으나 이후에도 비슷한 행위를 하다 적발됐다. 결국 그는 비행기 뒤쪽으로 옮겨졌고, 남은 비행 동안 일행의 감시를 받아야 했다. 비행기 착륙 직후에는 경찰의 심문이 이어졌다.

디자이너는 해외 스케줄 당시 정신 상태가 좋지 않아 병원에서 약을 처방받았으며, 기내에서의 자위행위는 약의 부작용 때문이라는 점을 언급해 석방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확대보기
▲ 래퍼 디자이너 트위터
그는 21일 자신의 트위터에 '근 몇 달간 상태가 좋지 않았고, 콘서트를 위해 해외에 나가 있는 동안에도 병원에 가야 했다'며 '비행기에 오를 당시 처방받은 약을 먹은 상태'였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도 비행기에서 일어난 일이 부끄러운 짓이라는 걸 인정하고 도움을 받기 위해 전문시설에 도움을 요청했다고 알렸다. 이어 '정신 건강이 우선입니다, 여러분. 절 위해 기도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트위터에는 디자이너의 건강 회복을 응원하는 글과 기내에서 벌인 몰상식한 행위를 정신 건강 상태 핑계로 넘어가려 한다는 대립된 반응이 올라오고 있다.


한편 디자이너는 히트곡 ‘Panda’로 잘 알려진 미국의 유명 래퍼이다. 국내에서는 2017년 방탄소년단의 싱글 Mic Drop Remix에 피쳐링으로 참여하며 화제를 모았다.
 


윤규랑 인턴기자 maryoon@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이상한 성관계’ 강요한 남편…“부부 강간 아니다” 법원 판
  • 아내와 사별 후 장모와 결혼식 올린 인도 남성…“장인도 허락
  • 호찌민 관광 온 한국 남성, 15세 소녀와 성관계로 체포
  • 악몽 된 수학여행…10대 여학생, 크루즈 배에서 집단 강간
  • 14세 소녀 강간·임신시킨 남성에 ‘물리적 거세’ 선고…“가
  • 女 400명 성폭행하는 정치인 영상 ‘발칵’…“2900여개
  • 14세 소녀 강간 후 ‘산 채로 불태운’ 두 형제, 법의 심
  • 비극적 순간…도망치는 8살 아이 뒤통수에 총 쏴 살해한 이스
  • ‘성녀’인가 ‘광녀’인가…‘싯다’로 추앙받는 여성 화제
  • “용의자 중 11살짜리도”…소년 12명, 14세 여학생 집단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