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기무라 타쿠야 “이병헌 미소는 100만불 짜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최고의 스타 기무라 타쿠야(木村拓哉·35)가 배우 이병헌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5일 오전 11시 30분 부산 해운대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열린 영화 ‘히어로’(감독 스즈키 마사유키)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한 기무라 타쿠야는 “이병헌은 매우 멋진 배우다. 그의 집중력은 대단하다”며 엄지 손가락을 들어 올렸다.

특히 이병헌의 미소에 부러움을 표했다. 타쿠야는 “이병헌이 웃는 모습은 100만달러 짜리”라고 치켜 세운 뒤 “그의 집중력은 놀란만 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병헌의 역할에 대해 “카메오로 출연하는 게 아니다. 영화의 흐름상 아주 중요한 역할이다”고 덧붙였다.

타쿠야는 한국 여배우들의 뛰어난 능력과 외모에 대해서 극찬했다. 타쿠야는 “한국 여배우들은 어떻게 다들 예쁘신지 신기할 따름”이라며 미소를 지었다. 이어 “한국 스태프들에게 큰 도움을 받았다”며 감사하다는 말도 잊지 않았다. 타쿠야는 신작 ‘히어로’의 촬영 로케이션차 부산을 찾았다. 이병헌은 이 영화에 특별출연한다.

영화 ‘히어로’는 2001년 후지TV를 통해 방송돼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일본 드라마로 타쿠야는 영화에서도 주인공 쿠리우 역할을 맡았다. 드라마 ‘히어로’는 최근 국내 케이블 방송을 통해 방영돼 국내 시청자를 사로잡기도 했다. 첫 방송된 후 스페설 방송 등을 통해 3차례나 쿠리우 역할을 맡았던 타쿠야는 ‘히어로’에 남다른 애착을 보여왔다.

그는 영화판 ‘히어로’의 새로운 점을 묻는 질문에 “영화판 ‘히어로’는 TV에서 그려진 세계관과 또 다른 것들이 그려질 것”이라며 “티비가 일상적인 이야기를 다뤘다면 영화는 그것의 확장판이 될 것이다. 예를 들면 배를 한척 만든 것과 같다”고 답했다. 이어 ”드라마와 같이 영화도 많은 기대와 응원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시네마 섹션에서 상영예정인 히어로는 지난달 21일 예매시작 하루만에 5000석이 모두 매진, 한국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첫 공개되는 ‘히어로’의 극장판은 오는 25일 국내에 정식 개봉된다.

기사제휴/스포츠서울닷컴 김지혜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