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파격정사신 논란 ‘색계’ 아카데미상 후보 제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파격적인 정사신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이안 감독의 새 영화 ‘색, 계’가 외국어 영화 부문 규정에 묶여 2008 아카데미상 후보에서 제외됐다.

타이완 감독 이안은 2006년 ‘브로크백 마운틴’으로 아카데미 감독상을 수상하며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으며 올해에는 ‘색, 계’로 베니스영화제 황금사자상을 받았다.

2차대전 상하이를 배경으로 한 영화 ‘색, 계’는 내년도 아카데미상의 외국어 영화 부문에서 경쟁을 펼칠 것이라 기대됐던 작품이었으나 아카데미측은 일부 스탭들이 타이완 출신이 아니라는 이유로 해당 부문에서 제외했다.

이에 타이완 영화국은 “이안 감독과 우리 모두 매우 실망했다. 이 영화는 타이완에서 매우 잘 알려진 우리 영화”라며 실망을 드러냈다.

한편 ‘색, 계’의 주연 양조위의 28일 방한이 취소됐다. 당초 양조위는 28일부터 사흘간 VIP시사회 및 기자회견 참석차 방한할 예정이었으나 차기작 촬영으로 무산됐다. 그러나 이안 감독과 여배우 탕웨이는 예정대로 공식행사에 참여한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